Chelsea Simpson

김광민 본문

장난감/음반

김광민

첼시♬ 2018.02.10 06:30

김광민.

요새는 음원 위주로 모으느라 음반이 이것 뿐이지만, 어쨌든 내가 아주 좋아하는 뮤지션이다.

고등학생 때인가 대학교 새내기 시절부터인가 즐겨 들어왔고 지금도 그의 음악을 사랑한다.


가장 좋아하는 트랙을 한 곡만 꼽기는 어렵다.

<보내지 못한 편지1,2>, <설레임>, <슬픈 향기>, <지금은 우리가 멀리 있을지라도>, <크리스마스 선물>,

<All the things you are>, <Day after(Divorce)>, <Purity>, <Summer rain> 등 셀 수 없다(철자 순 기재). 


《지구에서 온 편지》


《혼자 걷는 길》


4집 《혼자 걷는 길》에 수록된 <Reflections(내 마음에 비친 내 모습)>


제목으로 미루어 알 수 있겠지만 故유재하의 <내 마음에 비친 내 모습>을 어레인지한 연주곡이다.

생전에 각별했던 두 사람의 사이를 대변하듯 곡 전체에 쓸쓸한 그리움이 맴돌고 있다.

김광민의 트랙 중 소개하고 싶은 것은 많지만, 故유재하의 원곡 역시 내게 특별해서 이 클립을 넣는다.


18 Comments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