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망원]깔끔한 밥집 '마이클'의 돼지병아리덮밥과 토마토덮밥

밖에서먹기/마포

2018.09.04 06:30

오랜만에 만나는 지인!

망원동으로 오라기에 별 생각 없이 따라갔다.

우리가 방문한 곳은 망원역에서 조금 들어가면 나오는 밥집 '마이클'.

영업시간은 12-21시(마지막 주문은 20:30), 휴무는 월요일.


일요일 점심 때 방문했는데 테이블이 4인×2개, 2인×2개 이렇게 소규모로 있다.

오픈 전에 미리 와서 명단을 적지 않는 이상 한 타임(40분-1시간) 돌 때까지 기다려야한다.

참고로 웨이팅 리스트에는 이름, 인원수, 연락처를 적게 되어있다.

다만 오픈할 때 입장하는 손님에겐 따로 전화를 하지 않고, 오픈 이후에 기다리는 인원에게만 연락을 한다고.


※메뉴판 더보기(클릭)

소규모 인원으로 조리 및 서빙을 하니 다소 시간이 걸릴 수 있다고 양해를 구하고 있다.

식사 메뉴는 토마토카레(10,000원), 돼지병아리화산덮밥(12,000원),

나미남편덮밥토마토(15,000원), 나미남편덮밥크림(17,000원)이 있다.

이 중 나미남편 덮밥에는 특제 레시피로 만든 미트볼이 6개씩 들어간다고 한다.

음료 메뉴는 블루문 맥주(6,500원), 라벤더/밀크 쉐이크(6,000원), 콜라/사이다(2,500원), 에이드(5,000원)

참고로 사이다는 킨사이다를 제공한다.


좁아서 복작복작한 느낌의 내부.

그래도 테이블이라든지 의자는 꽤 깔끔하다.

테이블이 4인×2개, 2인×2개 이렇게 소규모로 있다.

작은 가게이다보니 자연스럽게 기다리는 인원이 많아지는 듯.


무슨 차인지는 모르겠으나 뒷맛이 다소 달달한 느낌.

잔 디자인이 중구난방이긴 한데 그게 오히려 재밌게 다가왔다.


지인이 주문한 돼지병아리화산덮밥(12,000원)

수비드한 간장소스의 통삼겹에 병아리콩과 밥이 같이 나온다.

고기를 썰 수 있게 포크와 나이프가 함께 준비된다.

곁들임은 샐러드, 얇게 저민 오이, 그리고 후식용 자몽 한 조각.


개인적인 생각이지만 자몽은 껍질 안쪽으로 칼집을 한번 내서 주었다면 좋았을 것 같다.

손으로 이걸 분리하고 있자니 좀 불편한 것도 있고, 깨물어먹기 번거로웠다.


수비드(저온 조리)한 삼겹살답게 비계 부분은 부드럽게 녹아내리고, 살코기도 쉽게 잘린다.

간이 아주 센 편은 아니어서 자극이 덜한 느낌.

통째로 올라간 삼겹부위 덕에 가격 대비 포만감이 상당했다.


내가 주문한 나미남편덮밥토마토(15,000원)

미트볼 6개, 버섯토마토소스, 달걀 노른자가 올라가는 구성이다.

곁들임은 샐러드, 얇게 저민 오이, 그리고 후식용 자몽 한 조각.

팬이 아주 뜨겁게 가열되어 있으니 식사할 때 주의하라고 안내받았다.


역시 자극적이지 않고 토마토의 상큼한 감칠맛이 적당히 살아있는 소스.

미트볼은 부드럽게 으깨지는 편이고, 간도 강하지 않다.


노른자를 이렇게 톡 터뜨려서 밑에 깔린 밥과 함께 먹으면 된다.

전 메뉴가 잘 먹는 여자 기준으로는 많지도, 적지도 않게 적당한 듯.

잘 먹는 남자라면 조금 모자랄지도 모르겠다.

1시간씩 기다리는 걸 감수해서 먹기는 좀 애매하지만, 미리 대기명단 적어놓고 시장 구경하다 들르긴 괜찮은 듯.

음식이 크게 자극적이지 않아서 괜찮았다.


□망원동 마이클 식당 위치 및 영업시간

망원동 2번출구에서 가깝다.

영업시간은 12-21시(마지막 주문은 20:30), 휴무는 월요일.

테이블이 4인×2개, 2인×2개 이렇게 소규모로 있다.


오픈 전에 미리 와서 명단을 적지 않는 이상 한 타임(40분-1시간) 돌 때까지 기다려야한다.

참고로 웨이팅 리스트에는 이름, 인원수, 연락처를 적게 되어있다.

다만 오픈할 때 입장하는 손님에겐 따로 전화를 하지 않고, 오픈 이후에 기다리는 인원에게만 연락을 한다고.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 마포구 망원동 414-89
도움말 Daum 지도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