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lsea Simpson

[간식]번외편, 홍콩의 지뢰 열전. 맛없었던 과자를 피하자. 본문

마실/'14.2 홍콩,마카오

[간식]번외편, 홍콩의 지뢰 열전. 맛없었던 과자를 피하자.

첼시♬ 2014.05.06 11:46

 

지난번 홍콩의 맛없었던 푸딩 열전에 이어서 쓰는 맛없었던 과자 열전.

엄밀히 말하자면 홍콩 과자가 아니라 홍콩에서 산 일본과자의 지뢰를 피하자고 쓰는게 정확하겠지만...

먹어보고 특히 맛없었던 것을 기록해서 다음에는 지뢰를 피하고자 한다.

첫 타자는 CRISPY PRAWN CRACKER.

영수증을 잃어버려서 가격은 정확하게 모르겠다만 아마 20HKD 안쪽으로 추정.

 

 

 

특이하게도 열량이 KJ 단위로 표시되어있다.

 

 

 

주성분은 감자와 새우, 식물성 기름 등.

 

 

 

고대 유물에서 출토된 듯한 모양새다.

모양새에 걸맞게 맛이 참... 뭔가 종이를 바싹 말려서 태운 느낌?

버석버석한 질감에 새우를 태운 냄새가 나고 한 입 먹고 나면 입 속이 건조해진다.

안주로 쓸만한가 해서 샀더니... 망했다. 결국 뜯어낸 이 조각만 먹고 휴지통으로 직행.

 

 

 

이건 두번째 새우 센베.

내가 왜 새우 센베를 둘씩이나 샀을까.

맛있을거라는 환상이 있었는데... 엉엉

 

 

 

영양성분표.

이건 15HKD로 저렴하고 상당히 튼튼하다.

수 차례 떨궜는데도 한 군데도 부서지지 않았다.

 

 

 

이것도 역시 감자와 고구마 전분이 들어가있고 해조류도 첨가돼있다.

 

 

 

다행히 먼젓번처럼 탄 듯한 매캐한 냄새가 나지는 않는데 이것도 버석버석하고 해조류의 비린내가 심하다.

음... 이것도 실망하는 바람에 만나자마자 급이별했다.

 

 

 

이건 와사비 스낵.

USAMI WASABI VILLAGE SNACK(25.5HKD).

와사비 뿌리 모양으로 만들어진 과자이다.

 

 

 

밀가루, 전분, 설탕 등이 들어있다.

 

 

 

좀 기대했는데 으아아아아아 정말 맛없다.

인공색소가 잔뜩 들어있는데다가 김과 와사비와 짠맛, 단맛이 어우러지니 총체적 난국.

불량식품인데 맛없는 불량식품의 느낌.

다음엔 절대 사지 말아야지. 흑... 일본 과자는 녹차맛만 사와야지 함부로 덤비지 말아야겠다고 생각했다.


6 Comments
  • BlogIcon 보심 2014.05.06 16:14 신고 ㅎㅎ 홍콩 여행갔을 때 책에소개된 맛집갔다가 특유의 향신료냄새와 쓰러질듯한 인테리어, 국물에 섞인 날파리는 잊지못해요 ㅜㅜ 그냥 맥도날드가 나았었죠 ㅋㅋ
  • BlogIcon 첼시♬ 2014.05.07 09:46 신고 그러게요. 저도 기대했다가 실망한 집들이 있습니다. 맥도날드가 항상 평준화된 맛을 내는 게 그렇게 반가울 수 없었어요. :D
  • BlogIcon 카멜리온 2014.05.13 19:43 신고 새우 과자들은.. 전부 별로였군요. ㅋㅋㅋ 저런 과자 은근 많던데..
  • BlogIcon 첼시♬ 2014.05.13 21:17 신고 좀더 찾아보고 맛있다고 검증된 걸 고를 걸 그랬습니다. 새우깡보다 더 풍부한 맛이 나리라고 기대했는데 선택할 때 실수했어요. ^^;
  • BlogIcon 首尔姐姐 2014.06.12 15:00 신고 저 9월 중순이후에 홍콩가는데.. 괜찮은 팁좀 주세요! 이 것도 한번 사먹어볼까나--
  • BlogIcon 첼시♬ 2014.06.12 21:39 신고 일단 이 글에 있는 과자들은 맛이 없었어요. ㅋㅋㅋㅋ 추천하지 않습니다.
    음... 저도 홍콩에 한번 밖에 다녀오지 않아서 많은 팁을 드리기는 어렵지만 일단 이 폴더에 홍콩 여행 기록을 해두었어요
    → http://fudd.tistory.com/category/마실
    꼭 경험하고 오실만한게 있다면 빅토리아 피크와 딤섬이에요.
    일주일 가까이 있는 동안 가장 기억에 남는건 빅토리아 피크에서 본 홍콩 야경이었거든요~
    딤섬집은 팅호완, 딤딤섬, 딤섬스퀘어가 유명하고 맛있다고 해요. 덧붙이자면 완탕면은 웡치께이가 좋았습니다 :)
    그리고 명품 종류가 많긴 한데 가격이 확 싼건 아니에요. 세일을 잘 노리면 저렴하긴 합니다. ㅋㅋ
    전 명품에 별로 관심이 없어서 센트럴역에 있는 쇼핑몰만 하루 날잡고 돌아도 충분하다 싶었거든요.
    식료품은 시티수퍼와 웰컴수퍼마켓에서 사는게 편리했어요~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