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낙곱새의 원조 개미집 해운대점, 낙지볶음

밖에서먹기/다른지역

2018.10.25 06:30

숙소 근처에 지점이 있어서 방문해본 개미집.

낙지, 곱창(대창), 새우를 함께 볶은 일명 '낙곱새'가 유명하다고 한다.


ㅅㅇㅁㅅㅎ가 역시...ㄷㄷㄷ


낙곱새, 낙삼새는 1인분 11,000원, 낙새, 낙곱, 낙삼은 10,000원, 낙지볶음은 9,000원, 전골류는 13,000원이다.

사리(당면/우동/라면), 공기밥은 각각 2,000원, 음료수는 2,000원, 맥주, 소주는 각각 4,000원.

재료에 따라 가격이 조금씩 달라진다. 공깃밥은 좀 비싼 것 같기도...?!


주문은 2인분부터 가능하지만, 혼자 가서 2인분 시켜도 된다.

그래서 낙곱새 보통맛 2인분 주문하고 자리를 잡았다.


이렇게 직접 끓여먹는 류의 음식은 대개 2인분 이상 주문해야 되는 경우가 많다.


물병, 물수건, 국자, 수저. 물병 뒤에 종이컵도 있다.


음료수 하나 주문하고. 여긴 전부 종이컵으로 주는 모양.


단출한 밑반찬.

부추무침, 김치, 마요네즈 드레싱의 양배추 샐러드, 달달한 동치미.


나왔다, 낙곱새 2인분.


뚜껑 슬쩍 열고.

낙지가 가장 많아보이고, 알새우 약간, 저 멀리 대창도 체면치레하듯 조금 들어있다.


직원분의 조언에 따라 슬슬 섞어가면서 볶는 중.


파가 꽤 많군.


움짤 등장.


밥은 하나만 달라고 했다.

비벼먹기 좋게 큼직한 양푼에 김채가 함께 나온다.


혼자 2인분 주문한 거라서 낙지는 실컷 먹고온 듯.

보통맛으로 골랐어도 조금 맵긴 했지만, 적당히 매콤달콤한 낙지볶음맛이다.

김채와 함께 비벼먹으니 꽤나 입맛을 당긴다.

역시나 낙지의 존재감이 가장 컸지만 중간중간 기름진 대창이 씹히는 것도 나름 별미였고.

한번 정도는 먹어볼만 한 듯. 그리고 혼자 가서 2인분을 시켜도 다 먹을 수 있을 것 같다. ㅋㅋ


□개미집 해운대점 위치

국제시장 본점 직영이라고 한다.

아주 사근사근한 느낌은 아니어도 전체적으로 친절했고.

24시간 연중무휴 운영이라고 하니 언제 방문해도 식사가 가능하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부산 해운대구 우1동 1338 1~3층
도움말 Daum 지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