その香りは。。。

오늘/오늘하루

2020. 11. 22. 02:20

728x90
반응형
あなたの香りが欲しいよ。
それは愛の香りだよ。
あなたの香りは愛だよ。

"너에게 가능한 한 모든 侮蔑感을 다 주고 싶어."

가장 미워할 수 있는 대상이 내 자신일 뿐인 나 스스로에게는 흥미로운 발언이었다.

누군가를 그렇게 온 힘 다해서 憎惡할 수 있는 힘은 어디서 오는 것일까.

정말 내가 그렇게 嫌惡感을 살 만한 특성이 있는 걸까?

간단하게 無視해버리면 그만일 정도로 하찮은 것이라면 오히려 蔑視하는 게 편리할텐데.

蔑視를 떠나 도망치려는 나에게 侮蔑感까지 주고 싶은 이유가 뭘까. 생각하지 말자.


728x90
반응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