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lsea Simpson

[디올]레이디 디올 스몰 백 체리 레드 페이턴트 까나쥬 후기, M0531OWCB_M323

by 첼시
반응형

부모님께서 가방을 사주셨는데 개봉 당시 찍어둔 사진과 함께 간단한 감상을 기록한다.

 

연말 기념으로 만들어졌는지 화려한 포장이다.

참고로 내가 선물받은 연도는 2020년이고, 2021년은 흰 바탕에 금색이 들어간 디자인으로 알고 있다.

 

더스트백은 흰 천으로 되어있고 리본을 맨 백조가 그려져있다.

 

내가 고른 것은 레이디 디올 스몰 백 체리 레드 페이턴트 까나쥬.

레이디 디올은 이 정사각형에 가까운 형태에 위에 손잡이가 달린 디자인의 가방을 총칭하는 말이고,

크기는 스몰이며 색상은 체리 레드, 페이턴트는 이렇게 광택을 입힌 가죽 소재, 까나쥬는 퀼팅 바느질 모양을 의미한다.

 

정확한 사이즈는 20×16.5×8(cm)이다.

별도로 가죽 스트랩을 제공하기 때문에 메고 다닐 수도 있고, 스트랩 없이 그냥 들고 다녀도 된다.

내가 갖고 있는 스몰 외에 더 작은 미니(체인), 더 큰 미디엄 사이즈도 있다.

 

위쪽은 덮개 같은 것이 있어서 가방의 내용물이 움직이지 않게 고정시켜주는 역할을 한다.

내부에는 지퍼가 달린 납작 주머니가 붙어있다.

가방 소재 자체가 딱딱한 편이기 때문에 많은 물건을 넣기는 어렵고 휴대전화, 지갑 정도 넣어다닐만하다.

 

원래 체인 달린 미니백이 더 좋아보였는데 막상 실물을 보니 미니는 내 예상보다 작게 느껴졌다.

스몰로 선택하길 잘 했다는 생각이 든다.

 

□그동안 구입했던 가방 후기 모음

https://fudd.tistory.com/tag/가방

 

Chelsea Simpson

첼시♬입니다.

fudd.kr

 

이 글의 태그

블로그의 정보

Chelsea Simpson

첼시

활동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