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lsea Simpson

[스타벅스]여름 신메뉴 퍼플 사워 블렌디드, 잠봉 베이글 샌드위치 후기, 브런치유어웨이 별 추가 적립 방법 및 음료 및 샌드위치 추천

by 첼시
반응형

스타벅스 여름 신메뉴로 출시된 퍼플 사워 블렌디드(톨 사이즈 6,300원), 잠봉 베이글 샌드위치(6,300원).

 

스타벅스에서는 매장 오픈 후 낮 12시까지 제조음료+샌드위치/베이글/샐러드/밀박스/옥고감/수프를 주문하면

'브런치 유어 웨이'라는 이름으로 추가 별 적립 혜택을 준다.

제조음료+브런치유어웨이 해당 푸드 메뉴(윗줄 참고) 주문시, 세트당 추가 적립되는 별은 2개이다.

단, 병음료 제외, 푸드 메뉴도 스콘, 그냥 빵, 케이크 등은 제외된다.

제조음료와 브런치유어웨이 푸드 메뉴를 하나씩 주문해야 한 세트에 해당된다고 한다.

 

스타벅스 여름 음료 신메뉴 퍼플 사워 블렌디드(톨 사이즈 6,300원).

산뜻한 와인에 자두, 천도복숭아 등 여름 제철 과일을 절여둔 듯한 풍미의 셔벗 타입 블렌디드 음료라고 한다.

내가 가져간 개인 컵이 벤티 사이즈여서 톨 음료를 주문했더니 공간이 많이 남는다.

 

계절 한정 음료여서 그런지 커스텀에 제한이 있긴 하지만 모스카또 젤리는 양을 '적게/보통'으로 조절할 수 있다.

나는 보통으로 주문했다.

 

설명에서 자두, 천도복숭아 등을 읽고 조금 기대했는데 생각보다 풍미가 진하지는 않다.

모스카또 젤리의 청포도향도 약한 편이고, 개인적으로는 피치레몬블렌디드 쪽 복숭아맛이 더 상큼하고 선명한 듯.

커피가 아닌 음료를 마시고 싶어 고른 메뉴여서 크게 불만은 없다.

 

잠봉 베이글 샌드위치(6,300원)

세사미 베이글에 진한 풍미의 치즈버터를 바르고 베이글 사이에 잠봉 햄, 치즈, 루꼴라를 더한 샌드위치라 한다.

이름 그대로 참깨가 듬뿍 뿌려진 베이글에 버터, 햄, 치즈, 루꼴라가 들어가 있다.

재료에 잠봉이 있는 것만 보고 잠봉 뵈르를 머릿속으로 자동완성해버렸는데 그냥 잠봉 베이글 샌드위치였다.

프랑스의 잠봉 뵈르(햄과 버터를 끼운 샌드위치)에서 영향을 받은 메뉴는 맞는 것 같다.

 

기본적으로 데워져 나오는 샌드위치이다.

그런데 열을 가하다보니 도톰하게 바른 버터가 줄줄 녹아내려서 빵 주변으로 흘러내리는 게 작은 단점이다.

그것과는 별개로 참깨 덕에 고소한 베이글 속에 햄과 루꼴라 등 속재료 맛이 잘 느껴져 좋았다.

그런데 스타벅스 샌드위치에는 왜 이렇게 루꼴라가 들어가는 메뉴가 많을까? 궁금하다.

 

□예전에 간단하게 해먹었던 잠봉 뵈르

2020.06.26 - [샌드위치]초간단한 햄&버터 샌드위치 잠봉 뵈르 만들기, jambon beurre

이 글의 태그

블로그의 정보

Chelsea Simpson

첼시

활동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