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J]고메 간편식 4종 비교 후기, 함박/미트볼/로제치킨/크림포테이토 레토르트

사서먹기/기타등등

2018.12.14 06:30

CJ에서 개발한 고메 간편식 시리즈 4종을 사보았다.

모두 실온보관이 가능한 레토르트식이고, 가격은 마트 기준 각 3,980원이다.

중량은 함박과 미트볼이 각 200g, 로제 치킨과 크림 포테이토가 각 180g으로 차이가 있는 편.


CJ 고메 함박스테이크(200g, 마트 가격 3,980원)

웨지감자, 양송이, 국산 돼지고기로 만들어 데미그라스 소스를 더했다고 한다.


※제품 정보 더보기

조리 시간은 700W 전자레인지(가정용) 기준으로 포장을 뜯은 뒤 90초 가열.

끓는 물 조리시에는 포장을 뜯지 않고 종이만 벗겨낸 뒤 10분간 중탕 조리.


종이를 벗겨내면 그라탕 용기 모양의 포장이 나온다.

그런데 함박스테이크 제품만의 문제인지는 몰라도 90초 가열시 제품이 끓어넘치는 경우가 있다.

참사를 방지하기 위해 밑접시를 깔아두는 걸 추천한다.


초코파이 정도 크기의 함박 두 개에 웨지 감자, 양송이가 적당히 들어있다.


돼지고기로 만든 함박이어서 계육혼합 제품에 비해 씹는 맛이 좋다.

데미글라스소스는 토마토 풍미와 단맛이 강한 편이어서 좀 어린이 입맛 같고...

소스의 단맛이 줄고 깊은맛이 더해지면 만족도가 대폭 오를 것 같다.


CJ 고메 토마토 미트볼(200g, 마트 가격 3,980원)

양송이, 국산 돼지고기에 토마토소스를 더했다고 한다.


※제품 정보 더보기

조리 시간은 700W 전자레인지(가정용) 기준으로 포장을 뜯은 뒤 90초 가열.

끓는 물 조리시에는 포장을 뜯지 않고 종이만 벗겨낸 뒤 10분간 중탕 조리.


동글동글한 미트볼이 토마토소스 속에 잠겨있다.


돼지고기로 만든 미트볼이어서 계육혼합제품에 비해 씹는 맛이 좋다.

다만 이것도 토마토소스의 단맛이 과하다 싶어서 어린이 입맛 같다는 생각...

달달함이 좀 줄어들면 좋을 것 같다. 

그리고 감자 없이 양송이만 듬뿍 들어있어서 좋았다.


CJ 고메 로제 치킨(180g, 마트 가격 3,980원)

웨지감자, 그린빈, 국산 닭고기에 로제소스를 더했다고 한다.


※제품 정보 더보기

조리 시간은 700W 전자레인지(가정용) 기준으로 포장을 뜯은 뒤 90초 가열.

끓는 물 조리시에는 포장을 뜯지 않고 종이만 벗겨낸 뒤 10분간 중탕 조리.


닭가슴살과 웨지감자, 그린빈 등이 로제소스에 잠겨있다.


닭가슴살은 부드럽게 잘 조리된 편인데, 그린빈은 너무 뭉그러져서 토란대인 줄 알았다. -_-;;;

단맛은 4종 간편식 중 이 제품이 가장 적은 편.

크리미함보다는 토마토의 감칠맛과 산미가 좀더 강조된 로제 소스맛이다.

파스타 같은 거 삶아서 넣으면 잘 어울릴 법한 맛.


CJ 고메 크림 베이컨 포테이토(180g, 마트 가격 3,980원)

웨지감자와 베이컨에 크림소스를 더했다고 한다.


※제품 정보 더보기

조리 시간은 700W 전자레인지(가정용) 기준으로 포장을 뜯은 뒤 60초 가열.

끓는 물 조리시에는 포장을 뜯지 않고 종이만 벗겨낸 뒤 5분간 중탕 조리.


이 제품만 조리시간이 다른 제품들에 비해 짧다.


형광등 밑이어서 다소 창백해보이는 크림 포테이토.


크림소스의 꾸덕한 질감이나 베이컨 풍미, 감자 등은 다 좋은데...

분유스러운 달큰한 향이 목구멍을 감돈다. 으아아아아 ㅠㅠㅠㅠㅠㅠㅠ

파스타를 넣어볼까 했는데, 크래커를 권장하는 설명을 보고 의아해했는데 그랬다...

이건 파스타보다는 크래커 같은 과자류와 어울리는 크림소스맛이다. 내 취향과는 거리가 좀 멀고.


함박스테이크와 미트볼은 재구매 의사가 있어서 여러 번 반복해서 사먹고 있다.

단맛이 강하다는 게 좀 아쉽기는 하지만 시판 제품 중에서는 괜찮은 편이어서.

티스토리 툴바